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4-07-18 23:01 (목)
산업부, 경기회복 위해 상반기에 재정 80% 집행…8조5천억 규모
상태바
산업부, 경기회복 위해 상반기에 재정 80% 집행…8조5천억 규모
  • 김진희 기자
  • 승인 2024.02.14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민생경제에 온기를 불어넣기 위해 올해 재정의 80% 이상을 상반기에 집행하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최근 정부세종청사에서 강경성 1차관 주재로 '산업부 신속집행 점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방침을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산업부 주요 사업 부서 소관 국장과 한국산업기술기획평가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한국에너지공단,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한국산업단지공단 등 주요 재정 집행기관 기관장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산업부는 올해 상반기 재정 신속집행 목표를 80%로 잡아 산업부 재정 약 10조6천억원 중 8조5천억원을 상반기에 집행하기로 했다. 1분기 집행 목표는 52%다.

상반기 목표는 기획재정부가 제시한 정부 전체 목표인 65%보다 15%포인트 높은 것으로, 올해 예산 1천억원 이상 지출 중앙부처 중 가장 높은 수준이다.

아울러 산업부가 그동안 설정한 신속집행 목표 중에서도 역대 최고치다. 산업부는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20년 상반기 재정 집행 목표를 62%로 설정한 데 이어 2021년 73.7%, 지난해 78.9% 등으로 매년 높여왔다.

산업부는 '상반기 재정 집행 80% 달성' 목표를 위해 사업 분야별 목표를 설정하고 이에 따른 신속 집행 추진전략을 수립해 역량을 총동원하기로 했다.

또 선금 지급 한도 특례 및 지급 기간 단축 등 관련 제도를 최대한 활용해 공사와 용역 등에 대한 조기 계약을 추진하기로 했다.

아울러 수혜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정책효과가 큰 사업은 정책의 최종 수요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방식으로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강경성 차관은 "최근 고금리, 고물가 장기화 등으로 경제 상황이 녹록지 않다"며 서민경기 회복을 위한 신속집행 관행 개선을 위해 산업부 전 직원과 주요 예산 집행기관이 적극 소통하고 협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