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1-10-19 11:19 (화)
G밸리 창업경진대회 수상팀, 메타버스 ‘데모데이’ 거쳐 최종 결정
상태바
G밸리 창업경진대회 수상팀, 메타버스 ‘데모데이’ 거쳐 최종 결정
  • 함수미 기자
  • 승인 2021.10.14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신문] 국내 최대의 첨단 IT단지인 서울디지털산업단지(G밸리)의 대표적 창업 이벤트인 ‘2021 G밸리 창업경진대회’의 수상팀이 지난 6일 ‘데모데이’를 거쳐 최종 결정됐다.

출처 : 산업단지공단
출처 : 산업단지공단

올해로 5회를 맞이한 ‘G밸리 창업경진대회’는 서울디지털산업단지의 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서울시, 구로구·금천구·숭실대학교·서울산업진흥원·(사)한국산업단지경영자연합회·(사)글로벌선도기업협회 등 여러 지원기관과 기업인단체가 공동 개최해오고 있다.

지난 6월부터 진행된 ‘2021 G밸리 창업경진대회’에는 예비창업자 및 3년 이내 초기 창업자 210개 팀이 참가했다.

1차(서류), 2차(발표) 심사를 거쳐 선발된 13개 팀이 단계별 액셀러레이팅을 거쳐 ‘데모데이’를 통해 최종순위를 겨뤘다. 

특히, 이번 ‘데모데이’에는 총 10개 전문엔젤, 벤처투자기관 투자자, 엑셀러레이터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하여 창업아이템 경쟁력, 보유역량, 투자매력도를 심사하고 최종 입상순위를 결정했다.

‘2021 G밸리 창업경진대회’대상에는 ㈜웍스메이트와 ㈜스마텍이 선정되어 각각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 서울특별시장상을 수상했다.
 
최우수상에는 ㈜메시안, ㈜지오그리드, ㈜엔코위더스 세 개 팀이 선정되어 각각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상과 숭실대학교 총장상을 수상했다.

입상팀에게는 순위에 따른 상금 총 5,100만원과 함께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신용보증기금의 맞춤형 보증 프로그램 지원, 창업공간 지원, IR 관련 혜택 등이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이번 경진대회는 코로나 상황에 따라 메타버스 플랫폼(게더타운)을 활용해 데모데이와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행만 한국산업단지공단 서울지역본부장은 “이번 창업경진대회로 G밸리 창업생태계가 활성화되길 바라며 우수한 예비창업자, 초기창업자들이 이번 수상을 발판 삼아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