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1-08-05 11:38 (목)
충북경제자유구역 글로벌 신산업 전진기지로 조성...국비 3억8천 확보
상태바
충북경제자유구역 글로벌 신산업 전진기지로 조성...국비 3억8천 확보
  • 이동재 기자
  • 승인 2021.03.22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신문]

(출처 : 충북경제자유구역청)
(출처 : 충북경제자유구역청)

충북경제자유구역청(이하 충북경자청)은 산업통상자원부 2021년도 경제자유구역 혁신생태계 조성사업 공모 결과 2개 과제가 선정돼 국비 3억8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경제자유구역 혁신생태계 조성사업은 경제자유구역을 글로벌 신산업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기업의 수요에 따른 맞춤형 지원과 성장을 돕는 사업으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올해 처음으로 시행하는 신규 사업이다.

혁신생태계 조성사업은 경제자유구역의 산학연 기업지원 시스템 구축 목적의 혁신클러스터 기반조성 사업과 실제 기업의 어려움을 해결하는 기업비즈니스 역량강화 사업으로 추진된다.

충북경자청은 혁신클러스터 기반조성 사업에서 1개 과제(1억5천만 원), 기업비즈니스 역량강화 사업에서 1개 과제(2억3천만 원)가 선정되어 국비 3억8천만 원을 확보했다. 

충북경자청은 지방비 6천만 원, 민간부담 1억 원을 매칭한 총사업비 5억4천만 원 규모로 사업을 진행하며, 충북지역사업평가단과 충북테크노파크에서 각각 사업을 수행한다.

혁신클러스터 기반조성 사업은 지역 내 산학연 협업 네트워크를 구성해 입주기업 DB 구축, 수요파악, 규제발굴 및 지원, 정보 제공, 기업지원 연계 활동을 추진하고, 기업비즈니스 역량강화 사업은 기업 수요에 기반해 사업화, 마케팅, 디자인개선, 인증획득, 기술자문 등을 추진한다.

충북경자청 관계자는 “이번에 선정된 공모사업을 통해 충북경제자유구역 중점유치업종을 중심으로 형성중인 혁신생태계를 체계화, 고도화하고,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경제자유구역을 글로벌 신산업 전진기지로 조성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하며 충북경제 4% 실현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