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1-08-05 11:38 (목)
부산시, 2021년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최종 선정
상태바
부산시, 2021년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최종 선정
  • 함수미 기자
  • 승인 2021.03.22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신문] 부산시는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가 공모한 「2021년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본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출처 : 부산시
출처 : 부산시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은 시민과 기업, 지자체가 힘을 모아 도시 전역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종합적인 솔루션을 개발하는 사업으로, 부산시는 본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향후 2년간 200억 원(국비 100억 원, 지방비 100억 원) 규모로 사업을 추진한다.

부산시는 지난해 5월 스마트시티 챌린지 예비사업 기관으로 선정되어 2020년 7월부터 2021년 2월까지 예비사업 기간 동안 실증지역인 부산 동구에서 관련 기관, 기업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시민들과 함께 서비스를 실증해왔다.

시는 코로나19 이후 경제, 사회가 대전환하는 가운데 소외되는 계층·지역이 없도록 포용성 강화에 역점을 두고 실질적으로 스마트시티 기술의 도움이 필요한 교통약자를 대상으로 우선 서비스를 발굴, 추진했으며 비교통약자에게도 도움이 되는 서비스로 확대할 계획이다.

향후 본사업에서는 실증결과를 바탕으로 지하철역을 중심으로 배리어프리 내비게이션을 확대하고, 부산시 전역에 배리어프리 스테이션과 승차공유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노인·장애인에게 안전한 보행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신규 서비스를 추가해 교통약자, 비교통약자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무장애 교통도시를 구현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서비스의 완성을 위해 장애인, 고령자 등 시민참여 방안을 더 확대하고 배리어프리 인증을 위한 전략도 마련할 계획이라 밝혔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스마트시티 챌린지 본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해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환경을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모델을 만들어 전국으로 확산, 글로벌로 확산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며 “부산시민뿐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 세계 시민 모두를 위한 서비스를 부산에서 시작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