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1-08-05 11:38 (목)
원주시, 우산 일반산업단지에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한다
상태바
원주시, 우산 일반산업단지에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한다
  • 서재창 기자
  • 승인 2021.03.03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00㎡ 규모, 8만 본 이상 수목 식재

[산업단지신문] 산업단지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확산을 줄이고 대기오염으로부터 시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우산 일반산업단지에 미세먼지 차단숲이 조성된다. 
 

▲원주시청 전경(출처 : 원주시)
▲원주시청 전경(출처 : 원주시)

3월 2일 공사를 시작한 원주시는 우산 산업단지 내 일반공업지역 시유지 등 총 2ha(20,000㎡) 규모에 공기정화 기능이 탁월한 8만 본 이상의 수목을 심어 올해 상반기까지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크기가 다양한 침엽수와 활엽수를 식재해 흡착 효과도 높이고, 사계절 내내 기능이 유지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미세먼지 차단숲은 내부의 공기 흐름을 적절히 유도하고 수목의 줄기, 가지, 잎 등의 접촉면을 최대화해 숲이 가지고 있는 미세먼지 차단 기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게 조성된 숲이다.

국립산림과학원 연구에 의하면 미세먼지를 방지하는 숲의 구조적 기능과 수종별 특성을 극대화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원주시는 공기 질 개선과 함께 도심 열섬 현상 및 폭염 완화 등 다양한 기능이 있는 도시숲 조성을 앞으로도 계속 확대해갈 방침이다. 

이병철 공원녹지과장은 “지난해 조성된 문막 일반산업단지 미세먼지 저감숲과 더불어 산업단지 근로자는 물론, 시민 생활환경 개선 및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