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4-02-15 09:01 (목)
재세능원, 충주 양극재 생산시설 제2공장 기공식 개최
상태바
재세능원, 충주 양극재 생산시설 제2공장 기공식 개최
  • 산업단지신문
  • 승인 2023.08.25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까지 제3공장 준공예정, 연간 10만톤 이상 양극재 생산 목표

㈜재세능원(대표: 바이호우샨)은 지난 18일 충주 메가폴리스 산업단지 내 외국인투자지역에서 양극재 생산시설 제2공장 기공식을 개최했다.

㈜재세능원은 지난 2020년 12월 충북도와 6,0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2022년 6월까지 1,000여억원을 투자해 양극재 생산을 위한 제1공장 건설을 완료했다.

또한 2차전지 시장의 급격한 성장에 대비한 안정적인 양극재 생산기지를 확보하기 위해 2024년 하반기 제2공장을 준공할 예정이며, 앞으로 2025년까지 제3공장을 준공하고 모든 공정을 마무리하여 연간 10만톤 이상의 양극재를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재세능원의 중국 본사인 롱바이(Ronbay)는 중국 내 이차전지 소재인 양극재 및 전구체 제조 기업으로 지난 2019년에 중국 상하이증권거래소에 상장됐다. 특히, 자동차용 고효율 양극재인 하이니켈 NCM 분야에서는 중국 내 독보적인 1위의 소재 전문기업이다.

오늘 행사에 참석한 황현구 충북도 정무특별보좌관은 “앞으로 이차전지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이번 기공식은 재세능원이 글로벌 기업으로 거듭나는 발판이 될 것”이라며 “충주지역의 경제발전과 고용창출에도 큰 견인차 역할을 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