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4-06-11 17:24 (화)
한국산업단지공단, 청년과의 동행으로 지역 상생 강화
상태바
한국산업단지공단, 청년과의 동행으로 지역 상생 강화
  • 함수미 기자
  • 승인 2023.07.17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본사에 지역 청년 운영 카페 ‘더꿈’ 문 열어 
출처: 한국산업단지공단
출처: 한국산업단지공단

한국산업단지공단(이하 산단공)은 3일 대구 혁신도시 본사 청사 내에 지역 청년들이 창업하여 운영하는 카페 ‘더꿈’이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산단공은 대구지역 청년지원 단체인 ‘더꿈협동조합’과 지난 5월 지역 청년들의 창업과 일자리를 지원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산단공은 본사 청사 내에 지역 청년들이 운영하는 카페공간을 제공하고 더꿈협동조합은 카페 운영과 함께 카페 창업을 꿈꾸는 지역 청년들을 위한 창업 교육의 장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더꿈에서 사용하는 식자재는 대구경북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을 사용하여 지역 농촌경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산단공은 지역 사회의 지속적인 인구 유출 및 청년 일자리 감소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다양한 청년지원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산단공을 비롯해 대구혁신도시 11개 공공기관과 입주기업이 함께 공동직장어린이집‘큰나래 어린이집’을 설립해 젊은 직원들의 보육수요 해소와 일가정 양립에 기여하고 있다.

‘청년 크리에이터 사업’을 마련해 지역청년들이 대구․경북지역산업단지의 유망기업을 탐방하고 기업의 홍보물을 제작․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하여 청년 7명이 지역 기업에 취업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올해에도 대구지역문제해결플랫폼과 함께 지역청년과 산업단지 유망기업의 일자리 지원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대구시와 함께 ‘지역청년 공유사택 운영사업’을 추진해 산단공이 보유한 사택 30개 실을 대구의 청년 취업, 창업 용도로 제공한 바 있다. 

이상훈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산업단지를 지원하는 산단공의 업무 특성과 연계한 다양한 지역 협력사업을 통해 지역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