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0-10-28 11:59 (수)
전북도, 도내 마스크 제조업체 간담회 개최
상태바
전북도, 도내 마스크 제조업체 간담회 개최
  • 서재창 기자
  • 승인 2020.10.14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신문] 전북도가 지난 9월 28일 마스크 과잉공급에 따라 어려움을 겪는 도내 마스크 제조업체를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출처 : 전라북도
▲출처 : 전라북도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전국적인 마스크 제조업체 증가 추세에 따라 최근 도내 마스크 제조업체도 3배가 급증하면서 마스크 과잉공급 현상 논란이 대두됨에 따라, 도, 유관기관, 업체대표 등 10여 명이 모여 애로사항 및 대응방안에 대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업체들은 지방산단 내 섬유업종 입주제한 해제, 부직포, 마스크필터 등 국내산 원부자재 수급 애로, 판로 개척, 등을 건의했다. 

먼저, 전주 제1산업단지 및 완주 일반산업단지의 경우 그간 업종 첨단화, 전략산업 중심의 산업배치로 섬유업종의 산단 입주가 제한돼 입주에 애로를 겪어온 업체들이 섬유업종 추가에 따른 일자리창출 등 긍정적 효과를 감안 산단 입주 제한 해제를 요청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