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0-09-25 13:25 (금)
산단공-충북도, 오송기업지원센터 건립 및 스타트업 파크 조성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산단공-충북도, 오송기업지원센터 건립 및 스타트업 파크 조성 업무협약 체결
  • 서재창 기자
  • 승인 2020.08.26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송단지 내 입주기업 지원 위한 복합지원체계 구축

[산업단지신문] 한국산업단지공단(이하 산단공)과 충청북도(이하 충북도)는 지난 25일(화) 도청 소회의실에서 충북바이오 혁신 생태계 기반조성을 위한 오송기업지원센터 건립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출처 : 한국산업단지공단
▲출처 : 한국산업단지공단

김정환 산단공 이사장과 이시종 충북도지사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송기업지원센터의 원활한 건립과 바이오 관련 유망창업·벤처기업 발굴과 육성, 투자, 세계시장 진출 등 기업지원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오송기업지원센터는 청주시 오송읍 연제리에 연면적 21,000㎡ 규모로 건립한다. 기존 지원체계의 집적화·고도화를 통해 입주기업에 대한 복합 지원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인재양성, 조기창업 발굴, 창업보육 활성화 등 기업혁신을 촉진한다.

김정환 산단공 이사장은 “오송기업지원센터는 바이오산업 등 6대 신산업 스타트업의 연구개발 공간 마련, 기업지원기관 집적화, 편의시설과 정주환경 등을 함께 확충하여 원스톱 기업지원시설로 구축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정환 이사장은 “이러한 기반을 통해 새로운 미래 성장동력으로서, 국가경제의 핵심 산업으로 발전해 나가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앞으로 다가 올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해 산단공과 함께 오송기업지원센터를 대한민국 스타트 업 기업의 글로벌 진출 교두보로서 ‘스타트업 허브센터’로 진행할 생각”이라며, “이번 사업의 성공을 위해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이날, 오송기업지원센터 건립 업무협약에 이어 산단공과 충북도,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 충북창업보육센터협의회, 충북연구원, 충북테크노파크, 충북과학기술혁신원, 충북기업진흥원, 충북산학융합본부,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은 충북 스타트업 파크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기관은 충북 스타트업 파크 조성과 국내 창업 생태계 모델 창출을 위해 보유하고 있는 자원과 역량을 적극 활용하고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한편, 산단공은 1964년 설립 이후 50여 년 동안 최적의 산업단지 개발관리와 기업성장 지원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국가산업 발전을 선도해 온 공공기관으로서 오송제2생명과학단지 개발에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