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4-06-11 17:24 (화)
경남항공 국가산단,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지정
상태바
경남항공 국가산단,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지정
  • 산업단지신문
  • 승인 2024.05.28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산화탄소 배출량 25% 감축 계획 제시… 미래지향적・친환경 산업단지로 조성
경남항공 스마트그린산단 구상도 (출처: 국토교통부)
경남항공 스마트그린산단 구상도 (출처: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장관 박상우)는 28일 경남항공 국가산업단지를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지정했다고 발표했다.

스마트그린산업단지는 산업단지 조성 단계부터 기반시설과 입주기업 등의 디지털화, 에너지자립률 제고, 친환경 개발 등을 도입하여 온실가스 저감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에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지정하는 경남항공 국가산업단지는 ’17년 5월에 지정되어 현재 조성공사(공정률 90%) 및 분양 등을 진행하고 있다. 

지자체 자체 사업, 중앙부처 공모사업 등으로 신재생에너지 발전, 스마트・친환경 기반시설 설치 및 입주기업 지원을 통해 이산화탄소 배출을 약 25.2% 감축하는 계획을 반영하여, 준공 및 운영 초기부터 친환경・첨단 산업단지로 구현할 예정이다.

경남항공 스마트그린산업단지 기본계획의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우선 입주기업 지붕, 유휴부지 등에 태양광 발전(27MW) 및 수소연료전지 발전소(5MW) 설치 등을 통해 에너지를 절감할 계획이다. 

산업단지 내 스마트 횡단보도, 스마트 주차장, 스마트폴 등 스마트 교통・안전 인프라를 구축하여 효율성과 안전성을 제고하는 한편, 입주기업의 생산성 향상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업도 연계한다.

친환경화 전략으로서 공원, 보행도로 등에 저영향개발 기법을 적용하고 사물인터넷(IoT) 환경 모니터링 시스템과 폐자원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경남항공 국가산업단지는 우주산업클러스터 내 위치하여 우주항공청과 교육・연구기관 및 연관기업 간 집적・연계를 통해 항공・우주산업의 발전과 기업 성장을 위한 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 안세창 국토정책관은 “경남항공 스마트그린산업단지가 계획한 대로 산업단지 생산성 향상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사업들이 적절히 추진되어 편의성은 높고 탄소는 적은 산업단지로 발전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