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2-08-08 11:40 (월)
'반도체 특별법' 시행...국가첨단전략산업법 육성한다
상태바
'반도체 특별법' 시행...국가첨단전략산업법 육성한다
  • 이동재 기자
  • 승인 2022.08.03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10월 제1차 국첨위 개최 및 국가첨단전략기술 지정...특화단지 등 투자·인력 지원 강화
국가첨단전략산업 경쟁력 강화 및 보호에 관한 특별조치법 본회의 통과. (출처 : 연합뉴스)
국가첨단전략산업 경쟁력 강화 및 보호에 관한 특별조치법 본회의 통과. (출처 : 연합뉴스)

'반도체 특별법'이라고도 불리는 국가첨단전략산업 경쟁력 강화 및 보호에 관한 특별조치법이 국무회의를 통과해 본격 시행된다.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해당 법에 따라 9~10월 중 국가첨단전략기술을 1차로 지정하고, 특화단지 및 특성화대학 지정 절차·요건 등을 고시하는 등 첨단산업 투자·인력 지원을 신속히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해당 법이 시행되면 특화단지 지정, 기반시설 지원, 핵심규제 완화 등을 통해 전략산업 분야 기업투자 지원이 대폭 강화된다.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을 통해 관련 인허가, 기반시설 등의 행정적·재정적 지원이 추진된다.

정부는 국가첨단전략산업 분야 기업의 규제개선 신청 시 15일 이내 검토결과를 회신하는 등 국가첨단전략산업의 글로벌 속도 경쟁에 뒤지지 않도록 제도적 지원을 강화한다.

아울러,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확충과 기술개발 우선지원의 근거도 마련된다. 전략산업 특성화대학(원) 지정을 통해 전략산업에 특화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관련 학과의 정원 확대도 검토한다. 또한 계약학과에 대해 산업체 부담금 및 학생 등록금의 일부를 지원한다. 

한편, 정부는 전략산업 정책의 최고의사결정기구로 국무총리 주재 '국가첨단전략산업위원회(이하 국첨위)'를 구성하고, 관계부처 협의를 거처 9~10월 중 제1차 위원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법 시행 후 국가첨단전략기술 지정을 위한 수요조사를 1~2주간 진행할 예정이며, 제1차 국첨위에서는 글로벌 여건과 업계 요구에 따라 신속히 지정할 필요가 있는 기술을 우선 지정하고, 분기 또는 반기별 국첨위 개최를 통해 기술을 추가 지정한다. 전략산업 특화단지 및 특성화대학(원)은 10~11월 중 수요조사를 거쳐 올해 12월에서 내년 1월 중 지정할 계획이다.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반도체 등 첨단산업에 대한 글로벌 주도권 다툼은 각 국의 정부와 기업이 공동 대응하는 집단간 경쟁체제로 전환되고 있다”면서, “우리 정부도 국가첨단전략산업법을 통해 기업과 공동 대응을 강화하고, '반도체 초강대국 달성 전략', '반도체 관련 인재 양성방안' 등 경쟁력 강화 정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