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2-05-20 11:28 (금)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종합지원센터 착공식 개최
상태바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종합지원센터 착공식 개최
  • 이동재 기자
  • 승인 2022.03.22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에너지 산업 본격 육성 신호탄...2025년까지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추가지정 추진
위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위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산업단지신문] 21일 전북 군산시 새만금 산업단지 제2공구에서 전라북도 주최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종합지원센터 착공식’이 개최됐다.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는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특별법에 따라 지난 2019년 11월 광주·전남과 함께 최초로 지정된 융복합단지다. 기존 지정된 6개 단지 중 첫 번째로 종합지원센터를 착공했다.

착공식에는 송하진 전북도지사, 이원택 국회의원,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 등 50여명의 주요인사가 참석했다.

에너지산업 융복합단지는 지자체 주도 계획하에 지역별 특화된 에너지 산업과 인프라, 에너지 관련 기업·기관·학교·연구소 등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비용감소·기술혁신의 융복합 효과를 창출하는 클러스터다.

새만금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바탕으로 수상태양광과 해상풍력 산업의 글로벌 성공모델 중 하나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종합지원센터는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내 컨트롤타워로서 단계별· 구역별 발전전략 수립, 기업·기관 유치, 단지내 연구시설·장비 관리, 입주기관 간 네트워크 지원 등의 기능을 수행할 예정이며, 에너지 청정화·분산화·디지털화 추세에 발맞춰 해당 센터를 통해 4차 산업 기술을 활용한 지역 에너지新산업 및 혁신기업 육성과 연계를 추진한다.

새만금 종합지원센터는 총사업비 200억원을 투입, 건축연면적 5844㎡ 공간에 지상 5층 규모로 내년 7월 완공 계획이다.

산업부 박기영 차관은 축사를 통해, “우선 정부는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가 실물 경제에 미치는 직·간접 영향을 상시 점검하면서 각종 리스크에도 안정적이고 회복력있는 에너지 공급망을 구축할 것”이라면서 “기존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의 내실있는 개편안을 마련하고, 2025년까지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를 1~2개 추가 지정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특별법 개정안 통과와 함께, 입주기업 지원, R&D·실증사업 발굴·지원 노력 의지를 강조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