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2022-05-20 11:28 (금)
보령시, LNG냉열 특화산업단지 조성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보령시, LNG냉열 특화산업단지 조성사업 본격 추진
  • 이동재 기자
  • 승인 2022.01.26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 보령LNG터미널, 한국가스기술공사 협력 체계 구축
보령시, 보령LNG터미널, 한국가스기술공사 MOU 체결. (출처 : 보령시)
보령시, 보령LNG터미널, 한국가스기술공사 MOU 체결. (출처 : 보령시)

[산업단지신문] 보령시가 보령화력 1·2호기 폐쇄에 따른 경기 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LNG냉열 특화산업단지 조성사업’의 본격적인 추진에 나섰다.

보령시는 25일 시청 상황실에서 김동일 보령시장과 김봉진 보령LNG터미널 대표이사, 조용돈 한국가스기술공사 사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NG냉열 특화산업단지 조성사업은 LNG 터미널의 기화 과정에서 발생해 버려지는 초저온 냉열(-162℃)을 활용해 특화산업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이를 위해 오는 2025년까지 오천면 영보리 일원에 총사업비 350억 원을 들여 열교환기 60톤을 설치하고 LNG 관로 1.5km를 매설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보령시와 보령LNG터미널, 한국가스기술공사와의 상호 유기적인 협력 체계 구축으로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르면 보령LNG터미널은 LNG냉열 특화산업단지 조성 및 운영을 위해 LNG 냉열을 공급키로 했다.

한국가스기술공사는 LNG냉열 특화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특수목적법인(SPC)에 참여하고 LNG냉열 공급시설 구축 및 기술적인 검토를 주관키로 했다.

시는 특수목적법인에 함께 참여하고 인·허가 및 기반시설 조성에 재정·행정적으로 적극 지원키로 했다.

김동일 시장은 “LNG냉열 특화산업단지 조성사업은 코로나19로 증가하는 냉동·냉장 물류 수요를 충족하고 서해안 물류 허브 선점을 위한 첫 단추가 될 중요한 사업”이라며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보령LNG터미널과 한국가스기술공사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드리고 시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